상단영역

본문영역

오감만족, 고토 나가사키 여행의 즐거움

  • Editor. 이진우
  • 입력 2022.03.01 0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토의 풍경
고토의 풍경

고토(五島)를 여행했다. 그곳에서 일상을 특별하게 만드는 무언가를 찾았다.  

 

●특별한 매력 
고토 열도 


고토 열도는 제주도에서 동남쪽으로 180km 떨어진 일본 규슈 최서단의 60여 개의 섬으로 이루어진 곳이다. 고토 열도에는 북동쪽에서부터 나카도리섬, 와카마쓰섬, 나루섬, 히사카섬, 후쿠에섬까지 총 5개의 큰 섬을 중심으로 약 140개의 작은 섬들이 늘어서 있다. 백사장과 해식 절벽, 화산 경관 등 풍부한 자연경관이 아름다워 거의 전역이 ‘일본 서해 국립공원’으로 지정되어 있다. 후쿠오카에서 비행기로 40분이면 도착할 수 있어 접근성도 좋다. 국내 예능 프로그램 <도시어부>를 통해 풍부한 어자원과 아름다운 풍광을 선보이기도 했다. 또한 나가사키 성지순례 지역으로도 유명하다. 많은 가톨릭교회가 섬 곳곳에 위치해 나가사키의 교회들과 함께 기독교 관련 유산으로 ‘2018년 유네스코 세계유산’에 등재되었다. 

아름다운 오니다케의 곡선
아름다운 오니다케의 곡선

●고토의 심볼 
오니다케 


고토의 상징과도 같은 오니다케(鬼岳)는 해발 315m의 전면이 잔디로 뒤덮인 아름다운 유선형의 산이다. 공항에서 점보 택시를 이용하면 10분 정도 걸린다. 오니다케 정상으로 발걸음을 옮기면 후쿠에 시내와 후쿠에섬 전체가 내려다보인다. 위로 올라갈수록 보드라운 잔디를 느낄 수 있다. 아름답고 고요한 고토의 자연이 담겨있다. 

주소: 長崎県五島市上大津町

다카하마 비치의 풍광
다카하마 비치의 풍광

●일본에서 가장 아름다운 해변
다카하마 비치


다카하마 비치는 ‘나가사키현 관광 100선’과 ‘일본의 해수욕장 88선’에 전부 등재되어 있을 만큼 아름다운 해변으로 유명하다. 고토의 녹음으로 둘러싸인 해변은 은백색의 모래사장과 에메랄드빛 바다가 아른거린다. 흡사 영화 속 풍경처럼 느껴지는 장면이다. 여름이면 해수욕을 하러 많은 관광객이 찾고 날씨가 좋은 날이면 전망대에서 군함도가 선명하게 보인다고 한다. 

주소: 長崎県五島市三井楽町貝津1054-1

아라카와 온천 족욕탕 전경
아라카와 온천 족욕탕 전경

●뜨뜻한 휴식
아라카와 온천 족욕탕


일본 여행에서 빼놓을 수 없는 것이 바로 ‘온천욕’이다. 고토에 도착하고부터 추적추적 내리기 시작했던 비는 야속하게도 점점 거세져 갔다. 오히려 좋다. 온천은 역시 비가 오는 날이 제격이다. 고토섬에는 ‘아라카와 온천’이 있다. 마을버스 정유소 앞쪽으로 족욕탕이 자리한다. 관광지라기보다는 마을 사람들끼리 온기를 나누는 만남의 장소다. 
 
주소: 長崎県五島市玉之浦町荒川
운영시간: 매일 09:00~17:00

사가라의 참치 회와 방어 회
사가라의 참치 회와 방어 회

●고토에서 즐기는 가이세키 요리
사가라


가이세키(Kaiseki) 요리는 작은 그릇에 다양한 음식이 조금씩 담겨 순차적으로 나오는 일본의 연회용 코스 요리다. 사가라(サガラ)는 고토의 특산품을 이용해 가이세키 요리를 선보이는 레스토랑이다. 소, 돼지, 해산물, 쌀 등 고토의 맛을 정통으로 느낄 수 있다. 고토섬 주민들은 접대할 일이 있다면 사가라를 가라고 할 정도로 누구나 인정하는 맛. 
 
주소: 長崎県五島市中央町7番4
영업시간: 매일 11:00~22:00(브레이크 타임 14:30~17:00)

섬의 신선한 해산물을 화로에 구워 먹는다
섬의 신선한 해산물을 화로에 구워 먹는다

●고토의 맛과 절경
쓰바키차야


‘쓰바키차야(椿茶屋)’는 고토의 맛과 절경을 한 번에 느낄 수 있는 식당이다. 신선한 야채와 좋은 품질의 브랜드 고기는 물론 해산물은 전부 현지에서 잡히는 것들로만 선별한다. 맛뿐만 아니라 고토의 바다도 즐길 수 있다. 거대한 통유리 너머 고토의 바다를 한가득 조망할 수 있다. 은은한 열기의 숯불에 고토의 식자재를 구워 먹는데, 어찌 맛이 없을 수가 있을까. 특히 꼬치에 꽂혀 있는 생선 소금구이는 이곳의 별미다. 
 
주소: 長崎県五島市浜町1255-1  

영화 '악인' 의 배경지, 오세자키 절벽과 등대
영화 '악인' 의 배경지, 오세자키 절벽과 등대

●영화 속 그곳
오세자키 등대 


오세자키 등대(大瀬崎灯台는 1879년 첫 점등을 시작했다. 등대 불빛의 도달 거리가 약 22km에 달한다고 한다. 낮에는 오세자키 절벽과 드넓은 동중국해를 한눈에 조망할 수 있다. 일몰 명소로도 유명해 해가 질 무렵이면 근처 주민들이 삼삼오오 모여드는 장소이기도 하다. 주차장에서 오세자키 등대까지는 약 1.2km의 거리지만, 산길이라 왕복으로 1시간 이상 소요된다. 오로지 경치를 바라보는 것이 목적이라면 오세자키 등대 전망대에서 충분히 해결할 수 있다. 오세자키 등대는 일본 아카데미상을 받은 이상일 감독의 영화 <악인>의 마지막 장면 촬영지로도 유명하다. 
 

주소: 長崎県五島市玉之浦町玉之浦

콘타나왕국 레스토랑 카우벨의 모습
콘타나왕국 레스토랑 카우벨의 모습

●고토규와 고토 와인의 조합
콘타나왕국 레스토랑 카우벨 


고토에 오면 고토규(소고기)는 꼭 맛봐야 한다. 고베규도 고토의 송아지를 데려가 고베에서 사육한 다음 판매하는 경우가 많다고 한다. 고토규를 맛보려면 ‘콘타나왕국 레스토랑 카우벨(レストランカウベル)’을 추천한다. 이곳에는 별도의 고토 와이너리를 보유하고 있다. 고토규는 아시아 최대 와인 공모전인 ‘사쿠라 어워드 2021’에서 금상을 수상한 ‘캠벨 얼리 2020’ 와인과 함께 페어링 하면 좋다. 캠벨 얼리 2020은 고토의 포도를 원료로 하여 고토에서 자생하는 동백나무의 효모를 사용하여 만든다. 부드러운 고토규와 환상의 조합.   
 
주소: 長崎県五島市上大津町2413
영업시간: 매일 07:00~15:00(브레이크 타임 09:00~11:00), 화요일 휴무  

 


글·사진 이진우  에디터 트래비   

저작권자 © 트래비 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최신기사